Man who Drove with Dog Tied to Car Fined 3,000,000 KRW ($3000)

Car dragging dog behind

The man who was caught dragging an already injured dog across the road with his car was given a fine of 3,000,000 won. On February 5th, 2016, we were notified of the horrific event involving a dog being tied to the back of a car and driven around.

<차량에 개를 묶고 달린 학대자에게 벌금형 300만원 선고>이미 다른 개에 심하게 물려 상해를 입은 개를 의도적으로 줄에 묶어 차량에 매단 채 달린 학대자에게 벌금 300만원이 선고되었습니다. 지난 2016년 2월 5일, 의도적으로 남의 집 개를 자동차에 묶어 달린 사건이 있었습니다. '개 유괴도 모자라, 차량에 매단 채 달려' 사건 다시보기 > http://me2.do/5AMUB3TX 국내 동물학대 사례를 볼 때 단순히 상해를 입힌 행위에 대해 300만원이라는 벌금형이 선고된 것은 이례적인 일이지만, 우리 동물운동가들에게는 기대에 차지 못하는 것이 사실입니다. 이번 벌금선고로 차량이나 오토바이 등을 이용해 비상식적으로 동물을 이동하는 행위에 경종을 울릴 수 있기를 기대하며 동일한 동물학대가 재발하지 않도록 현실과 동떨어진 미흡한 동물보호법의 개정을 추진하는 노력을 게을리 하지 않겠습니다. 또한, 지난 4월 12일 전북 익산에서 오토바이에 개를 묶고 끌고 간 학대자에 대하여 엄중한 처벌을 요구하는 바입니다.♣ [서명운동] 오토바이에 개를 끌고가던 남성, 엄중하게 처벌해주세요! http://me2.do/GRbVBG8e

Posted by 동물권단체 케어 / CARE on Tuesday, 19 April 2016

Although a fine of 3,000,000 won is extremely unusual for an animal abuse case in Korea, animal rights groups are evidently unsatisfied with the result. We are hoping that this verdict will act as a warning for any other people involved with the harmful transport of animals, and will continue to fight for a reformed and more just punishment.

In addition, we hope that the similar case of a dog being dragged across the road by a motorcycle on April 12th will receive an even more rightful punishment on behalf of the suffering dogs.

Share This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Share on whatsapp
Share on pinterest
Share on email

Become A Supporter

CARE relies entirely on people like you. Become a regular supporter and help us rescue and find loving homes for more animals in need.